뉴스광장
 
홈으로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이메일
 
HOME 뉴스광장 국내외 뉴스
전시회 일정
국내전시일정
해외전시일정(상반기)
해외전시일정(하반기)
관련링크
관련협회
연구소
관련도서
관련 채용정보
제목 ?에쓰오일, 화산업학 비중 확대
작성자 플라스틱코리아
글정보
Date : 2020/02/10 16:41

에쓰오일

화산업학 비중 확대

 

에쓰오일이 화학사업의 확대에 따라. 화학설비에 5조원투자에 이어 추가로 7조원을 더 투자하며 모기업인 사우디 아람코의 ‘석유에서 화학으로(Crude Oil To Chemical)’비전 실현의 최선봉에 섰다.

화학업계에 따르면 석유화학협회는 지난 12월 26일 이사회 및 임시총회를 열고 에쓰오일을 신규 회원으로 받아들이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에쓰오일은 올해부터 정식으로 협회 회원으로 활동하게 된다. 정유 4사 가운데 현대오일뱅크만 제외하고 모두 석유화학협회에 가입했다.

에쓰오일은 2014년 사우디 아람코가 에쓰오일의 과반 이상 최대주주로 올라서면서 대대적인 화학설비 투자를 단행했다. RUC/ODC(잔사유 고도화 콤플렉스·올레핀 다운스트림 콤플렉스) 1단계 화학 프로젝트에 5조원을 투자한데 이어 2024년 가동을 목표로 7조원을 투자하는 2단계 화학 프로젝트 SC&D(스팀크래커 및 올레핀 다운스트림)에 착수할 예정이다.

에쓰오일은 1,2단계 프로젝트를 통해 기존 방향족(부타디엔 톨루엔 자일렌) 중심의 화학제품 생산에서 실질적인 화학원료 에틸렌과 프로필렌을 본격 생산하게 됐다. 이를 통해 전체 매출 중 화학 비중이 8%에서 1단계를 통해 13% 늘어나고, 2단계가 가동되면 20%까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에쓰오일은 모기업인 아람코의 해외 계열사 중 가장 규모가 크고 성공적인 운영 경험을 갖고 있다. 이를 통해 아람코의 비전인 ‘석유에서 화학으로’ 실현에 최선봉에 있다.

작성자   비밀번호
19308   바스프(BASF), 항산화제 제조 신규 플랜트 건설 2단계 착수 플라스틱코리아
19334   한국합성수지가공기계공업협동조합,?제29회 정기총회 개최 플라스틱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