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집중
 
홈으로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이메일
 
HOME 시선집중 신기술/신제품
전시회 일정
국내전시일정
해외전시일정(상반기)
해외전시일정(하반기)
관련링크
관련협회
연구소
관련도서
관련 채용정보
제목 한국화학연구원, 종이처럼 구길 수 있는 디스플레이의 핵심 소재 개발
작성자 플라스틱코리아
글정보
Date : 2020/02/10 17:44

한국화학연구원

종이처럼 구길 수 있는 디스플레이의 핵심 소재 개발

 

국내 화학산업 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한국화학연구원 연구진이 종이처럼 구길 수 있는 디스플레이의 핵심 소재를 개발했다. 한국화학연구원 고기능고분자연구센터 김윤호 박사팀과 포항공대 정성준 교수팀은 플렉시블 디스플레이의 난제였던 ‘트랜지스터용’ 유연·절연 소재를 개발하고, 제조공정을 단순화하는 데 성공했다.

트랜지스터는 디스플레이를 구동하기 위한 소자로 해상도를 정하는 픽셀의 켜짐·꺼짐을 제어하는 역할을 하며, 전극·반도체·절연체로 구성되어 있다. 현재는 무기물 기반의 소재들로 이뤄진 트랜지스터가 디스플레이 패널에 쓰인다.

디스플레이를 자유자재로 구부리거나 접으려면, 특히 디스플레이 패널 전면에 적용되는 트랜지스터용 절연체에 유연한 소재를 써야 한다. 이를 위해 다양한 고분자 기반의 후보 물질이 제안됐지만, 절연체의 필수조건인 전류를 차단하는 절연성 확보가 관건이었다. 공동 연구진은 분자 설계를 최적화해 절연성(전류 차단)과 유연성, 내열성의 삼박자를 동시에 갖춘 폴리이미드 기반의 유연·절연 소재를 개발했다.

이렇게 개발된 소재는 절연성을 나타내는 누설전류밀도가 10-9A/㎠(암페어/제곱센티미터) 이하로, 기존의 트랜지스터용 무기 절연체와 유사한 수준이다. 특히, 350℃ 이상의 우수한 내열성을 가지고 있어 기존 디스플레이 패널 제조공정에도 충분히 적용할 수 있다.

또한 제조공정을 단순화하는 데 성공했다. 기존 폴리이미드 제조에 필수인 200℃ 이상의 고온 열처리 과정이 필요없는 상온 용액공정을 개발한 것이다. 분자설계를 통해 용매에 녹을 수 있는 폴리이미드 소재를 개발했다. 상온에서 한 번의 용액 코팅공정으로 폴리이미드 절연 박막이 형성된다. 그 결과, 유연·절연 폴리이미드를 트랜지스터 절연체에 적용하면 종이처럼 구길 수 있는 유기 트랜지스터를 제작할 수 있다.

이에 대해 한국화학연구원 김윤호 박사는 “이번에 개발된 폴리이미드 절연 소재는 현재 디스플레이 패널 제조공정 환경에도 충분히 적용될 수 있다”며 “특히, 최근 인쇄공정 기반의 유연전자소자 개발에도 매우 적절한 절연소재로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김윤호 박사는 “앞으로는 이번에 개발된 원천소재 및 공정기술을 바탕으로 유연 전자 소자 실용화 개발 연구에 힘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이 연구성과를 재료과학 분야 권위지인 『ACS Applied Materials & Interfaces(IF:8.456)』 12월호에 ‘분자 설계를 기반으로 한 저온 용액공정 가능한 용해형 폴리이미드 절연소재 개발 및 유연 유기 트랜지스터 제작(Low-Temperature Solution-Processed Soluble Polyimide Gate Dielectrics: From Molecular-Level Design to Electrically Stable and Flexible Organic Transistors)’이란 제목으로 게재했다.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글로벌 프런티어 사업 나노 기반 소프트 일렉트로닉스 연구단과 한국화학연구원 주요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작성자   비밀번호
19321   오토닉스, 산업용 PC 출시 플라스틱코리아
19367   클라리언트(Clariant) - 프리미엄 패키징을 위한 새로운 메탈릭 외관 컬러 개발 플라스틱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