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플라스틱
 
홈으로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이메일
 
HOME 에코플라스틱 리사이클링
전시회 일정
국내전시일정
해외전시일정(상반기)
해외전시일정(하반기)
관련링크
관련협회
연구소
관련도서
관련 채용정보
제목 티케이케미칼-스파클, 리사이클 장섬유 생산 속도…수입산 의존 최소화
작성자 플라스틱코리아
글정보
Date : 2020/02/10 16:55

티케이케미칼-스파클

리사이클 장섬유 생산 속도…수입산 의존 최소화

티케이케미칼이 리싸이클 장섬유 생산에 속도를 낸다. 티케이케미칼은 이를 위해 국내 대표 생수 기업 스파클과 ‘리사이클 PET 사업’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는 티케이케미칼의 재생원사 생산 원재료 확보와 쓰레기 매립량 감소 차원에서 추진됐다. 현재 국내 생산되는 리사이클 장섬유는 국산 재생 PET Chip으로는 생산 불가여서 모두 수입산에 의존해 왔다는 리스크를 최소화하게 됐다.

 MOU 체결로 스파클은 지난래 10월부터 추진 중인 ‘에코스파클’ 캠페인을 통해 수거된 1등급 재활용 생수병을 티케이케미칼에 공급한다. 티케이케미칼은 이를 활용해 친환경 리사이클 칩 및 장섬유를 생산한다. 

티케이케미칼은 앞서 재생원사 수요 증가에 대비해 리싸이클 장섬유 생산 기술을 확보했다. 리사이클 장섬유는 나이키 등 세계적 스포츠 의류업체와 글로벌 SPA 브랜드가 사용 비중을 높여가는 소재다. 이번 MOU체결로 생산 원료 안정성을 확보하게 됐다는 평가다.

또 재활용 생수병을 활용하게 되면서 국내 쓰레기 매립량도 줄이게 됐다. 티케이케미칼은 기존 원사 생산에서 나오는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점차 줄여나간다는 방침이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페트병의 자원순환을 높여 친환경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사회적 기업으로서의 책임 있는 소비와 생산에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티케이케미칼 김해규 사장은 “이번 스파클과 협업을 통해 티케이케미칼이 국내에서 우수한 품질의 리사이클 장섬유를 생산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며 “티케이케미칼은 이를 재활용산업 전반으로 사업을 확대시켜 미래 지구 환경 보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자   비밀번호
19287   트리오파스트(Trioplast), 재활용 재료로 가공한 최초의 사일리지 스트레치 필름 플라스틱코리아
19313   포세이돈 플라스틱스(Poseidon Plastics), 폴리에스터 리사이클링 위한 MOU 체결 플라스틱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