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플라스틱
 
홈으로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이메일
 
HOME 에코플라스틱 리사이클링
전시회 일정
국내전시일정
해외전시일정(상반기)
해외전시일정(하반기)
관련링크
관련협회
연구소
관련도서
관련 채용정보

Since 1991

제목 롯데케미칼 - 국내 최초 화장품 및 식품 용기에 적용 가능한 PCR-PP 개발
작성자 플라스틱코리아
글정보
Date : 2020/09/24 18:21

롯데케미칼

국내 최초 화장품 및 식품 용기에 적용 가능한 PCR-PP 개발

롯데케미칼이 국내 최초로 화장품 및 식품 용기에 적용이 가능한 PCR-PP(Post-Consumer Recycled Polypropylene, 재생 폴리프로필렌) 소재를 개발했다.

롯데케미칼은 소비자가 사용한 화장품 용기를 수거해 재사용이 가능한 플라스틱 리사이클 원료로 만들고, FDA 안전기준에 부합하는 가공 공정을 거쳐 PCR-PP로 재탄생하게 된다고 밝혔다.

PCR-PP는 고객사의 요청에 따라 플라스틱 리사이클 원료를 30% 및 50% 함유한 등급으로 개발됐다. 현재 국내 화장품 용기 중 60%가 플라스틱 소재이며 이 중 30% 정도가 폴리프로필렌(PP) 소재로 추산된다.

특히 화장품 및 식품 용기 등 사용을 위한 FDA 인증을 국내 최초로 완료했다. 현재 국내외 화장품 용기 제작 업체들과 물성 테스트를 완료하고 오는 4분기 공급을 본격화한다.

지속 가능한 포장용기 사용 추세에 PCR-PP 수요 확대 또한 점쳐진다. 국내·외 글로벌 화장품 업계에서는 2025년까지 화장품 포장재를 최대 100%까지 재활용하거나, 플라스틱 리사이클 원료로 만든 제품을 50%까지 확대하는 정책들을 추진하고 있다.

김교현 대표는 “이번 개발로 국내에서도 화장품 용기뿐만 아니라 식품 용기, 기타 산업 분야 등에서도 PCR-PP 소재를 적용한 재활용 플라스틱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재생 플라스틱 소재 공급과 개발을 확대하고 플라스틱 순환경제 문화를 만드는데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케미칼은 플라스틱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Project LOOP’를 전사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재생 플라스틱 소재인 rPET, rPP, rABS, rPC 등을 개발해 모바일 및 TV 등의 생활가전 소재 적용 비율을 늘려가고 있다.

작성자   비밀번호
19775   한화토탈 - ‘플라스틱 분리배출’ 비대면 캠페인 개최 플라스틱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