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플라스틱
 
홈으로로그인회원가입사이트맵이메일
 
HOME 에코플라스틱 리사이클링
전시회 일정
국내전시일정
해외전시일정(상반기)
해외전시일정(하반기)
관련링크
관련협회
연구소
관련도서
관련 채용정보

Since 1991

제목 SK종합화학 - 2025년 가동을 목표로 PP 재활용공장 투자
작성자 플라스틱코리아
글정보
Date : 2021/08/31 16:11

SK종합화학

2025년 가동을 목표로 PP 재활용공장 투자

SK종합화학은 지난 8월 미국 폐플라스틱 재활용 기업 퓨어사이클 테크놀로지(Purecycle Technologies)와 합작법인을 설립하기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퓨어사이클 테크놀로지는 올 3월 미국 나스닥에 상장된 회사로 포장용기, 차량 내장재 등에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폴리프로필렌(PP) 재활용에 특화된 이 분야 선도기업이다.

이 회사는 솔벤트를 고온에서 높은 압력을 가해 기체와 액체 중간 상태로 만든 후, 폐플라스틱 조직 사이로 침투시켜 오염물질을 제거하는 기술로 난제를 해결했다. 이를 통해 불순물 없는 순수한 PP 원료를 얻을 수 있어, 기존에 재활용할 수 없어 소각하거나 매립하던 PP 기반의 여러 오염된 음식용기, 색상이 있는 세제용기, 차량용 플라스틱 내장재 등도 재활용 할 수 있게 됐다.

SK종합화학은 이 회사와 합작법인을 설립해 오는 2022년 말 국내에 재활용 공장을 착공, 2025년 상업가동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통해 연간 약 5만톤 규모의 PP 플라스틱 쓰레기를 재활용해 기존에는 화학공정에서 생산하던 신제품만큼 상품가치가 높은 PP를 생산할 계획이며 생산능력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SK종합화학은 자동차 경량화 내장재로 많이 쓰이는 고강성 PP와 같은 부가가치가 높은 소재생산 기술경쟁력을 확보하고 있어 향후 재활용으로 얻은 친환경 PP로 자동차 부품까지 만들 수 있을 전망이다. 자동차 제조사들이 친환경 소재를 확대하는 추세로 미래에 더욱 높은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K종합화학은 폐비닐에 열을 가해 나프타 등 원료를 얻어내는 ‘열분해유’ 기술, 오염된 페트병과 의류를 화학적으로 분해해 재활용하는 ‘해중합’ 기술에 더해 이번 협력으로 플라스틱 화학적 재활용 ‘3대 핵심 역량’을 확보하게 됐다.

화학적 재활용 기술은 재활용을 거듭할수록 강도 등 플라스틱 물성을 약화시켜 재활용을 반복할 수 없는 물리적 재활용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다. 또 기존에 소각하거나 매립할 수밖에 없던 플라스틱 쓰레기까지 재활용해 환경 문제를 개선하는 의미가 크다.

SK종합화학은 화학적 재활용 분야의 글로벌 선도기술 확보와 더불어 3R(Recycle, Replace, Reduce)에 기반한 다양한 친환경 솔루션 역량을 기반으로 2025년에는 그린사업으로만 EBITDA 기준 6000억원 이상을 창출하겠다는 목표다.

나아가 2027년에는 회사가 연간 생산하는 플라스틱 물량 100%에 해당하는 250만톤 이상을 재활용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100% 재활용할 수 있는 친환경 플라스틱 제품만을 생산할 계획이다.

작성자   비밀번호
20607   Aldi(알디) - 완전 재활용가능한 샌드위치 포장 시험 사용 플라스틱코리아
20609   롯데케미칼 원료 포장봉투에 PCR-PE 적용확대 예정 플라스틱코리아